똑똑한꿈해몽 @.@

질병에 대한 꿈해몽

질병 조회 수 12010 추천 수 0 2010.08.20 14:42:58
  • 가슴에 병이 든 꿈은
  • 어떤 일에 대해서 사전 검토를 하고 마음에 상처를 받게 되는 일이 있다.
  • 간호원의 간호를 받으면
  • 협조자의 도움으로 어떤 일을 진행시킨다.
  • 감기에 걸리면
  • 사상적 또는 종교적인 감화를 받는다.
  • 건강한 사람이 병에 걸 리는 것은
  • 트러블이 일어나 싸움이 끊이지 않는다.
  • 다리에 통증을 느껴 잘 걷지 못하면
  • 하는 일이 어려운 처지에 놓이게 된다.
  • 벙어리의 꿈은 불구자를 꿈에서 보게되면
  • 남의 일로 모욕을 받는 수가 있으니 요조심.
  • 병석에 있으면서 간호를 받으면
  • 자기 일거리나 작품을 남이 도와주게 된다.
  • 병에 걸려 앓아 누우면
  • 자기의 일거리나 작품에 미진함을 예지한 것이다.
  • 병원에서 입원 일수를 정해주면
  • 자기 일의 계획이나 작품 따위가 그 일수만큼 지연된다.
  • 병으로 진찰받는 꿈이나 환자가 되어 문병을 받는 것은
  • 남의원조를 얻어 운이 트일 길몽
  • 병을 치료하다 죽으면
  • 사업, 소원, 계획 등이 완벽하게 이루어진다.
  • 병이 완치되거나 치료하다 죽는 것은
  • 사업.소원.계획한 일이 각각 성취되거나 그 일에서 손을 뗀다.
  • 붕대를 머리나 손에 감은 시체를 보고서 무서워하면
  • 교통사고로 차가 부서지지만 사람은 살아난다.
  • 사육한 짐승이 아픈 꿈은
  • 작품이 잘못되었거나 일거리를 처리하지 못하고 오랫동안 붙들고 있게 된다
  • 산모가 출산을 하려고 진통을 겪는 꿈은
  • 새로 시작한 일이 여러 가지로 많은 어려움을 겪는다.
  • 움직일 수 없는 환자의 몸이나 방안에 햇빛이 내려 쪼이면
  • 병이 치료된다.
  • 음식을 먹었는데 체해서 배가 아픈 꿈은
  • 어떤 책임있는 일을 맡았으나 그 일이 벅차게 느껴진다.
  • 의사가 약을 줘서 먹는 것은
  • 어떤 기관장에서 임무를 부여 받거나 업무처리에 시정을 요하는 지시를 받는다.
  • 전신에 열이 불덩이같이 뜨거운 꿈은
  • 학문적인 연구에 몰두하거나 신앙생활을 충실하게 한다.
  • 전염병을 앓으면
  • 사상, 종교 등에 몰입할 일이 있다.
  • 환자가 말 또는 배를 타거나 검은 버선을 신거나 우산을 쓰고 달 리는 등의 꿈은
  • 죽을 때가 가까웠음을 알 리는 흉몽이다.
  • 집에 문둥병 환자가 찾아온 꿈은
  • 선전하거나 전도하는 사람이 자기를 찾아온다.
  • 콧물이 자꾸 나온 꿈은
  • 자기 주장을 남에게 강력히 내세운다.
  • 콩팥에 병이 들었으니 어떻게 하면 되느냐고 문의한 꿈은
  • 어떤 일을 시작하는데 그 일에 대해서 상의해 올 사람이 있다.
  • 현재 움직일 수 없는 중환자가 큰 절을 받으면
  • 병이 더욱 악화된다.
  • 환자가 건강을 회복한 꿈은
  • 자기가 소원한 일이나 계획한 일 등이 뜻대로 추진해 나간다.
  • 환자가 건강해 지는 것은 .
  • 장차 자기 병이 완쾌될 것을 예지하는 경우도 있으나 대개는 자기 병과는 상관없는 소원,계획 드의 성사 여부를 예시하는 꿈이다
  • 환자가 꿈에 소를 보면
  • 소는 조상을 상징한다. 조상이 노해서 앓는 것이므로 조상께 제사를 지내야 한다고 전해오고 있다.
  • 환자가 산에 올라가는 것은
  • 아내가 트러블이 원인으로 말다툼이 끊이지 않는다
  • 환자가 산을 내려오는 것은
  • 병이 고비를 넘어 낫는 방향으로 가게 될 길몽임
  • 환자가 슬프게 우는 것은 .
  • 멀리 있는 친척이나 지인이 찾아온다. 만약 당신이 환자를 꾸짖는다면 괴롭힐 결과, 환자가 울 게 되면 재난이 일어날 전조이다
  • 환자가 옷을 갈아입는 것은
  • 백.흑.청의 옷은 병이 중해짐을 암시하고 하얀 옷을 입고 있으면 그 환자는 얼마후에 사망한다 그 밖의 색깔은 얼마 후 나을 길조이다.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
3 질병 의술에 대한 꿈해몽 [180]
2 질병 약에 대한 꿈해몽 [395]
» 질병 질병에 대한 꿈해몽


Copyright © dream.nolakorea.com 2014.9.19